Home Music Original

Original

정기고의 피자 땡기는 플레이리스트를 훔쳐보았다

쭉쭉 늘어지는 치즈의 그루비함🍕

그레이의 근손실없는 플레이리스트를 훔쳐보았다

극강의 데드리프트만큼이나 코어가 짜릿해지는 그의 취향 😘

창모의 메테오급 플레이리스트를 훔쳐 보았다.

[nowplaying:] 꽂히면 무조건 한 곡만 팬다는 그의 근성

Latest articles

음악이 만들어낸 공간 : Kisnue, CHILDDIAHN, SUDI

스트리밍 시대의 도래로 우리는 어디서든 음악을 편하게 즐길 수 있지만, 아무래도 출퇴근 시간보다는 번듯한 장소에서 더 매력적으로 들리기 마련이다. 거리의 분주함에...

우직하게 솟아오르는 젊음의 내면 : 재달 – Youth

리짓군즈(LEGIT GOONS)는 올해를 열심히 보내는 중이다. 래퍼 뱃사공과 블랭, 프로듀서 코드쿤스트가 오래 준비한 앨범을 선보였고, 3월부터는 딩고 프리스타일과 협업하면서 2개의 싱글을...

낯섦과 익숙함, 그 교집합 사이 : 지금 서울의 밤은, 꼴라, 앤드뉴

음악을 꽤나 듣는 사람들에게는 공통적인 고민이 하나 있다. 익숙한 것에 대한 지루함과 완전히 새로운 것에 대한 거부감을 동시에 느낀다는 것이다. 취향이...